본문으로 바로가기

강남역에서 양꼬치로 유명한 한성양꼬치에 다녀왔습니다. 그동안 양꼬치집을 3군데 이상 가보고 리뷰를 진행해본 덕분에 양꼬치라는 음식을 바라보는 눈이 생겼습니다. 이번 한성양꼬치는 그러한 관점에서 진행해볼까 합니다. 특징적인 것은 계란국과 양꼬치, 그리고 불판입니다. 그럼 이유에 대한 설명 들어갑니다.

강남역 양꼬치 생각날땐, 우성아파트 근처 한성양꼬치(강남역 4번출구 맛집)

 


첫번째 특징은 불판입니다. 개그맨 정상훈씨가 TV에 나와서 양꼬치앤칭따오 유행어를 히트시키면서 최근 양꼬치집이 많이 생겨나고 있습니다. 새로 생겨난 양꼬치집은 대부분 양꼬치를 돌아가는 불판에 걸어놓으면 불판이 자동으로 제자리에서 회전하면서 양꼬치를 굽는 방식입니다. 여기서 고기 좀 드셔보신 분들은 아십니다. 고기는 굽는 방식에 따라서 그 맛이 완전히 달라진다는 사실!!! 그럼 비교해보겠습니다.


 

 


역삼역 매화램양꼬치의 테이블 모습입니다. 한성양꼬치와의 차이가 눈에 보이시나요?




 

 


징적인 것이 여성분들만으로 구성된 테이블이 보인다는 것입니다. 양꼬치가 여성분들이 좋아할만한 메뉴일까요? 양꼬치는 양고기 특유의 냄새가 있다는 고정관념이 있는 음식입니다. 사진 속 여성분들은 양꼬치 매니아 일수도 있습니다만 강남역 양꼬치 맛집인 한성양꼬치의 양꼬치에서는 맛있음만 가득합니다.


 

 

고기의 생명은 불판, 양꼬치도 마찬가지입니다.


 

 


베짱이가 불판을 강조하는 이유는 사진을 보시면 이해되실 겁니다. 숯불 특성상 화력이 집중되는 곳이 존재하기 마련입니다. 만약 제자리에서 자동으로 회전하며 구워지는 양꼬치였다면 어땠을까요? 아차! 하는 순간에 어떤 양꼬치는 타고 어떤 양꼬치는 덜익는 경험을 할 수 밖에 없습니다. 그리고 양꼬치도 은근 기름이 있습니다. 기름을 탈탈 털어주면서 구워줘야 맛있습니다. 양꼬치를 직접 굽는 재미도 있습니다.


 


 

기름을 제때 안털어주면 이런 상황이 자주 벌어집니다. (파이아~!! 소중한 양꼬치가 타고 있어요!!! ㅠ..ㅠ)



 

 


맛있게 잘 구워진 양꼬치입니다. 기존 제자리에서 자동으로 돌아가는 방식으로 구운 양꼬치는 수시로 화력이 강한 곳으로 양꼬치를 이동시켜줘야하고 무엇이 익었는지 무엇이 타고 있는지 잘 확인하기 어려운 단점이 있습니다. 그렇다 보니 한번에 한개의 꼬치만을 먹는 경우가 많은데 한성양꼬치는 한번에 최소 3개의 양꼬치를 먹을 수 있습니다. 맛있는 양꼬치를 입안가득 넣고 먹으면 그 맛은 3~4배는 더 맛있습니다.


 

 


그리고 한성양꼬치의 쯔란(양꼬치에 묻혀먹는 소스) 맛은 한국인 입맛에 딱입니다. 매콤한듯 하면서 중독성이 있는 맛으로 양꼬치가 특유의 냄새가 있는 음식인가 하는 의구심이 들 정도로 아무런 거부감 없이 먹을 수 있습니다. 그냥 먹으면 밍밍하고 걸쭉하기만한 계란국과 함께 먹으면 양꼬치의 매콤한 맛이 중화되면서 다시금 전투적으로 양꼬치를 먹을 수 있게 해줍니다. 계란국이 독특한맛인데 이유가 있었습니다.


 

 


양꼬치집에 가면 경장육사나 꿔바로우 같은 메뉴도 시키는 편인데.. 양꼬치가 너무 맛있어서 양꼬치만으로 모든 상황을 종료시켰습니다. 한번 먹기 시작하면 멈출수 없는 맛입니다. 이렇게 또 뱃살이 늘어갑니다. ㅠ



 

 

강남역 4번출구로 나와서 블루밍가든 골목에서 쭉 직진하면 나옵니다.

 

'

강남역 양꼬치, 한성양꼬치 찾아가는 방법

 

룸(방)도 2개나 있어서 가족모임이나 회식장소로도 좋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강남구 역삼동 827-22 | 한성양갈비양꼬치 강남점
도움말 Daum 지도

글 내용은 유익하셨나요? # 구독하기 버튼과 TAG 버튼을 클릭 #하시면 보다 편하게 새 글을 구독하실 수 있습니다.
* 베짱이 공간의 모든 저작물은 단순 링크 참조를 제외한 모든 외부 참조를 불허합니다.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Gilee 2016.07.03 22:31 신고

    양꼬치 안먹어봤는데 요건 좀 땡기네요.
    그런데 정말 특유의 냄새? 라고 하는 그런거 전혀 없었나요??

    • BlogIcon 베짱이 2016.07.03 22:53 신고

      중국인이 많은
      대림역 양꼬치와 역삼역, 서울대입구역, 강남역
      등 양꼬치집을 두루두루 거쳐왔는데요.

      이번에 먹어본 강남역 한성양꼬치는 고기에 양고기 특유의
      냄새가 전혀 없었습니다. 다른 양꼬치에 비해 밑간이 상대적으로
      강한 느낌은 있습니다만 다른 양꼬치집에 비해 그렇다는 거구요.

      베짱이를 믿고 한번 드셔보셔도 될만한 곳입니다. ^^

  2. BlogIcon 그별 2016.07.03 22:53 신고

    예전 서하남 IC 부근에 맛있는 양꼬치 전문점이 있었더랬죠. 벌써 한 16년 전쯤이라서... 지금도 있을까 모르겠습니다만... ㅎ 근데, 최근 포스트들을 보니 맛집 소개를 주요 소재로 집중하시는 듯 보이는군요. ^^

    • BlogIcon 베짱이 2016.07.04 12:52 신고

      예전에는 에세이도 쓰고 그랬는데...
      요즘 직장생활에 전념하다 보니... ㅠ..ㅠ
      먹고 즐기는 이슈에 집중하게 되네요.
      다시 본래 궤도로 돌아가야하기는 하는데.. ㅠ..ㅠ

  3. BlogIcon 4월의라라 2016.07.03 23:05 신고

    양꼬치가 저런식이군요. 왠지 맛있을 것 같아요.
    비오는 날 소주 한잔이랑 먹음 딱이겠습니다. ^^

  4.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6.07.04 01:42 신고

    양꼬치 먹으러 논현역에서 시간을 보냈던 생각이 나는군요

  5. BlogIcon Bliss :) 2016.07.04 03:22 신고

    양꼬치 인기가 정말 많더라고요. 얼마전에 남편도 먹었는데, 저는 아직 시도해보지 않았어요ㅎㅎㅎ 근데 사진 보니, 먹음직스럽네요. 맛있게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한 주 되세요^^

    • BlogIcon 베짱이 2016.07.04 12:54 신고

      양꼬치... 일반적인 고기와는 색다른 맛이 있습니다.
      직접 굽는 재미도 있고, 맛도 좋고 정력에 아주 좋은 음식이랍니다. ㅋㅋ

  6. BlogIcon Shinny 2016.07.04 08:26 신고

    양꼬치엔 칭따오~~~

    • BlogIcon 베짱이 2016.07.04 12:55 신고

      양꼬치엔 칭따오~~~ ㅋㅋㅋㅋ
      하얼빈 맥주도 예전에 먹어봤는데.
      하얼빈은 탄산이 좀 약하고 밍밍하긴 한데
      하얼빈도 좋아요.

  7. 양꼬치만 먹으면 배가아파요ㅠㅜ

  8. BlogIcon 에스델 ♥ 2016.07.04 10:38 신고

    파이아!!~~에서 빵터졌습니다.
    양꼬치가 너무 맛있는 곳이라니~
    저도 가보고 싶네요.^^
    좋은 하루 보내세요!

    • BlogIcon 베짱이 2016.07.04 12:57 신고

      이런저런 잡내가 전혀 느껴지지 않습니다.
      일반 식당에 여자분만으로 구성된 테이블을 보면
      아시겠지만 여자분들이 느끼기에도 거부감이 없을 정도
      저는 전혀 느낄수 없었습니다. 아주 맛있었어요.
      다른 요리는 주문하지 않고 양꼬치만 먹을 정도로요.

    • BlogIcon 베짱이 2016.07.06 10:32 신고

      양꼬치 기름이 숯불에 닿으면 ~~!! 화라락!~~

  9. BlogIcon 도느로 2016.07.04 14:10 신고

    오 이렇게 꼬치로 먹으면 대책없이 먹겠는데요?
    사진으로만 봐도 참 맛나보입니다. ^^
    즐거운 한주되세요~

  10. BlogIcon 크나나 2016.07.04 14:26 신고

    양꼬치가 너무 맛있어서 꿔바로우를 스킵할 정도라니...
    아....양꼬치에 칭따오 먹고싶네요..
    먹은지 넘 오래됐어요ㅜㅜ

    • BlogIcon 베짱이 2016.07.06 10:34 신고

      꿔바로우의 달짝지근하면서도 바삭한 식감이 좋은데...
      양꼬치가 워낙 중독성이 있어서... 양꼬치로만 배를 채웠네요. ㅋㅋ

  11. BlogIcon 『방쌤』 2016.07.04 15:11 신고

    양꼬치는 정말 가게 선택이 제일 중요한 것 같아요
    가게마다 맛 차이가 정말 심하게 나더라구요
    그래서 항상 가던 곳만 가게되요^^ㅎㅎ

    • BlogIcon 베짱이 2016.07.06 10:35 신고

      맞아요. 저도
      양꼬치 먹으러 가면
      대략 기본 반찬은 비슷한데
      소스와 기본양념이 서로 달라서 맛이 제각각이에요.

  12. BlogIcon ㄷㅣㅆㅣ 2016.07.04 17:19 신고

    뱅뱅사거리 근처에 양꼬치를 먹어 본 적 있었는데 이 곳은 아니네요
    저는 거기서 양꼬치를 처음 접하고 그 맛에 반했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