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가을에 전어가 유명하듯 요즘 같은 봄에는 도다리가 최고입니다. 특히 봄철(3월~5월)에 잡히는 도다리는 살이 오를대로 올라서 환상적인 맛을 느끼게 해줍니다. 만물이 살아나는 봄에 다른 몸보신 음식도 좋지만, 어느것 하나 버릴 것 없고, 한창 제철인 도다리회 한접시 먹는 것은 어떨까요? 강남역 10번출구, 흔하지 않은 강남횟집 자매수산에서 제철 도다리회향긋한 미나리가 들어간 매운탕으로 몸보신하고 왔습니다.

가을전어?? 봄에는 도다리!! 자매수산 강남역점에서 도다리회 먹고 왔습니다.


회는 평상시에 양껏 먹기 어려운 다소 고가의 음식인 만큼, 먹을 때 제대로 먹는 것이 아주 중요합니다. 괜히 질보다 양으로 승부하려고 광어류나 모둠회를 주문하시는 경우가 많습니다. 저라면 제철음식을 찾아먹듯이 지금이 한창 제철인 도다리를 권해드립니다. 탱글탱글한 식감은 말하면 입 아프고, 상추, 묵은지와 마늘알싸한 청양고추, 그들을 한데 어울리게 해주는 환상의 쌈장을 넣어 한입 가득 먹으면 죽음입니다.

 


"횟집 같은 곳에 가서 돈을 아끼면 안되지 말입니다."(태양의 후예, 유시진 대위)

 




선택과 집중을 잘해야 합니다. 쓰는 만큼 만족하게 되어 있습니다. 요즘 엥겔지수(소득에서 식비가 차지하는 비중을 지수화한것)가 급상승하고 있습니다. 역시 베짱이는 겨울에는 골골대다가도 따뜻한 봄날이 오면 베짱베짱해지는 법. 겨울철 한달 생활비 20만원으로 지출을 극한으로 통제하던 베짱이는 잊어주세요.




식당이나 횟집에 가서 메뉴판을 보고 주문을 하기 보다는 "요즘 뭐가 제일 좋아요?"라고 물어보세요. 그럼 저처럼 메뉴판 한곳에 쓸쓸히 있을 뻔했던 제철 도다리회를 먹을 수 있습니다. 약은 약사에게 음식은 식당 이모님에게, 솔직히 자매수산 이모님을 이모님이라 부르기가 죄송합니다. 큰누나?? 그럼 서비스메뉴가 한개 늘어날 것입니다. 그렇게 단골이 되어가고 영양적으로 우수하고 싱싱한 제철회를 먹을 수 있습니다.





멍게느님





에피타이저로 멍게와 가리비를 공략합니다. 멍게는 기본적으로 짠맛이 강하기 때문에 간장이나 초장보다는 와사비만으로 풍미를 더하는 것을 권합니다. 바다의 느낌을 입안 가득 받아들이기에 멍게만한 게 없습니다. 그리고 함께 나온 미역국으로 입안을 중화시켜주고, 우리 도다리님을 영접할 준비를 경건히 합니다.





도다리님 나오셨습니다. 도다리님을 즐기는 방법 시작합니다.





상추쌈에는 쌈장. 깻잎쌈에는 초장이지 말입니다.





도다리님 외롭지 않으시게, 친구 두분 영접하고, 묵은지와 마늘 한점씩 올려놓습니다.





그리고 입으로 앙~~ ^^ (상추쌈에 넣은 고추가 너무 매워서 이번에는 뺌)






이따금씩 고소한 콘샐러드도 먹어주세요.





와사비와 간장도 좋지만 초장도 좋아라 합니다. 특히 튜브형태의 와사비 보다는 갈아만든 와사비 강추!!





마무리는 향긋한 봄내음이 가득한 미나리를 넣은 도다리 매운탕입니다. 멍게를 통해 도다리님을 맞이할 준비를 하고, 초장쌈장, 상추와 꺳잎, 그리고 알싸한 고추마늘, 묵은지 등의 환상의 콜라보를 만들어내었습니다. 그 마무리는 칼칼한 도다리 매운탕!! 여기에 수제비도 들어있습니다. 수제비 덩어리가 작아서 조금은 아쉬웠지만 도다리회로 이미 양껏 배를 채운 상태라서 수제비는 눈에 들어오지 않았습니다.





강남역 10번 출구로 나와, 익숙한 지오다노 보다 조금 더 뒤의 금강제화 골목 길로 진입, 첫 사거리에서 오른쪽골목으로 가면 바로 있습니다. 입맛당기는 봄, 강남역 자매수산에서 제철인 싱싱한 도다리 회 한접시 어떠신가요? 겨울동안 힘겨운 나날을 보내서인지 싱싱한 제철 도다리 회 먹고 힘찬 2016년이 될 것 같습니다. 얼마전 서비스기획 직무로 전직도 하고 강남역횟집 자매수산 도다리회의 덕좀 보겠습니다.






강남횟집 자매수산 2호점(강남역점) 찾아가는 방법 안내



신논현역 6번출구가 좀 더 가깝습니다. 편하신 곳으로 찾아가세요~~


모두의 블로그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서초구 서초동 1309-9 1층 | 자매수산 2호점
도움말 Daum 지도

글 내용은 유익하셨나요? # 구독하기 버튼과 TAG 버튼을 클릭 #하시면 보다 편하게 새 글을 구독하실 수 있습니다.
* 베짱이 공간의 모든 저작물은 단순 링크 참조를 제외한 모든 외부 참조를 불허합니다.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Gilee 2016.04.07 11:23 신고

    회는 광어밖에 못 먹는데.. 도다리라..
    질기거나 비릿하진 않나요?

    • BlogIcon 베짱이 2016.04.07 21:49 신고

      광어와 도다리를 비교하시면
      이미 저세상으로 간 도다리가 기분 상할텐데..
      광어가 시각이 흐물흐물이라면
      도다리의 식감은 탱글탱글입니다.
      질기거나 비릿하지도 않구요. 요즘 광어도
      찰광어라고 식감이 좀 더 뛰어나다고
      포장해서 판매하기도 하는데요. 그래도 식감은 도다리 승입니다.

  3. BlogIcon 티나짱 2016.04.07 11:46 신고

    엊그제회닾밥먹었는데또먹고싶어지네요..냠냠눈으로먹고가요~

    • BlogIcon 베짱이 2016.04.07 21:50 신고

      저두요. 얼마전에 먹었는데..
      얼마전에는 육회비빔밥을 점심으로 먹었는데
      땡기네요. 회도 육회비빔밥도... 요즘 엥겔지수 폭발입니다.

  4. BlogIcon 『방쌤』 2016.04.07 12:14 신고

    와~ 맛깔나게 보입니다!
    주말에 도다리쑥국이라도 한 그릇 해야겠네요^^;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 BlogIcon 베짱이 2016.04.07 21:51 신고

      본의 아니게 염장샷이 많네요. ㅋㅋ
      방쌤님 주말에 도다리쑥국 맛있게 드세요.
      다가오는 주말을 위하여 매일 매일 즐거운 날 되세요.

  5. BlogIcon 도느로 2016.04.07 13:35 신고

    제철에 즐기는 도다리....참 맛나겠습니다.
    경제적 상황이 쪼들려 요즘은 제가 도다리처럼 납짝 엎드려 살고 있습니다. ㅜㅜ

    • BlogIcon 베짱이 2016.04.07 21:52 신고

      요즘 다들 쪼들리기는 하지요.
      그래도 합리적인 소비라고 가치가 납득이 된다면
      주머니를 열어야죠. 납득안되는 거품 소비는 지양하구요.
      저도 한창 궁핍한 생활을 했었답니다. 월 20만원 쓰던 시절이..

  6. BlogIcon 크나나 2016.04.07 14:32 신고

    요즘 한창 회맛을 알아가고있는데 도다리도 먹어보고싶네요^^

    • BlogIcon 베짱이 2016.04.07 21:55 신고

      도다리 맛있습니다.
      저도 회를 즐겨먹는 사람은 아니고
      회식이나 그런 이슈가 있을 때 먹는 편인데
      어떤 건 너무 흐물거리기도 하고 그런데
      도다리는 찰지고 탱글탱글하더라구여
      회사도 강남 근처이고, 강남 인근 횟집은
      대부분 정통 일식 처럼 무지 비쌀거 같은 느낌인데
      제가 다녀온 곳은 내실이 충만한 곳이었어요. ^^
      암튼 추천 합니다, 도다리도 그렇고 강남 자매수산 횟집도 그렇구요.

  7. BlogIcon 용작가 2016.04.07 15:02 신고

    군침 도네요... 소주한잔 삼키고 도다리회에 한접올린 깻잎쌈 입에 쏙~~~! 상상만으로도 행복해집니다. ㅎㅎㅎ

  8. BlogIcon T. Juli 2016.04.07 15:08 신고

    와우 맛이 좋겠는데요

  9. BlogIcon Normal One 2016.04.07 16:17 신고

    크으....맛있겠어요 ㅠㅠ

  10. BlogIcon 토종감자 2016.04.07 19:06 신고

    츄릅~ 맛있겠네요 ^^
    도다리 회로도 먹는군요. 하긴 뭘 회로 못먹겠습니까만 ㅎㅎ
    저는 어제 도다리 쑥국 먹고 왔어요. 겁나게 비쌌지만 맛은 시원하니 좋더라고요.
    다음에는 회에 도전해 봐야겠습니다 ^^

  11. BlogIcon 광제 2016.04.07 20:55 신고

    도다리회 맛있다던데..저는 아직 못먹어봤네요..먹고싶어집니다
    ..ㅎㅎ

    • BlogIcon 베짱이 2016.04.07 21:59 신고

      사실 저도 도다리는 이번이 처음이에요.
      약은 약사에게 음식은 식당 누님에게.. ㅋㅋ
      전문가 추천을 받았는데. 역시 제철 도다리를 먹게되었죠.
      아마도 메뉴판에서 골랐으면 익숙하고 안전빵인 광어를 골랐을듯
      파르르 님께서도 식당 가시면 전문가 추천을 받아보세요.
      3대천왕 백선생도 닭갈비 편에서 많이 배우더라구여 ^^

  12. BlogIcon 요절복통 2016.04.07 22:20 신고

    맞아요 횟집에 가서 돈을 아끼면 안되지요~
    하지만 저는 아낄 돈도 없답니다~ㅋㅋ
    정말 맛있겠어요~^^

    • BlogIcon 베짱이 2016.04.08 19:54 신고

      저도 마찬가지랍니다.
      요즘 기나긴 베짱이생활(백수)을 청산해서
      요즘... ㅠ..ㅠ 쓸것은 쓰고 지출 통제해야지요.

  13. 매운탕까지 아주 한상 제대로 드셨네요ㅋㅋ

  14. BlogIcon Bliss :) 2016.04.08 01:55 신고

    우훗! 이렇게 재미나게 맛집 소개를 하시다니ㅋㅋㅋㅋ 진심 정독했네요ㅋㅋ
    하..회도 맛나 보이고, 배불러서 눈에 들어오지 않았다는 매운탕도 눈에 확 들어오네요ㅎㅎㅎ
    맛있게 베짱베짱하게 영양공급하고 오셨군요^^
    굿밤 되시고 마지막 평일 금욜도 팟팅!입니다^^

    • BlogIcon 베짱이 2016.04.08 19:56 신고

      재미있게 봐주셨다니 감사합니다.
      매번 찾아주시고 좋은 말씀 감사합니다.
      보다 재미나고 유익한 글로 보답해드리겠습니다. ^^

  15. BlogIcon 코코 오빠 2016.04.08 06:41 신고

    저는 회를 아예 안먹는 식성인데 포스팅을 보니 머라도 먹어야될거 같습니다. ㅋㅋ

    저빼고 저희식구들 전부 회를 좋아하는데 ㅎ

    맛있게 드시고 오셔서 힘이 불끈나시겠어요!! ㅎㅎ

    • BlogIcon 베짱이 2016.04.08 19:59 신고

      특정 음식을 선호하지 않으시는 분들이 많으시더군요.
      회에 대해 안좋은 추억이라도 있으셨바봅니다. 회 맛있어요.
      회는 탱글탱글한 식감과 부위별로 기름진 고소함과 약간의 느끼
      한듯한 그런 미세한 맛이 있는 것 같아요. 거기다가 초장과 쌈장,
      그리고 와사비의 맛도 한몫 하는 것 같구요. 아무튼 회만으로는 뭔가
      아쉬운 맛이기는 하지요. 가격대비 뭔가 부족하기만한... ㅋㅋㅋ
      서울에서는 노량진에 가시면 양껏 먹을 수 있지요. 강남만큼요.

  16. BlogIcon Leoka00 2016.04.08 07:03 신고

    요즘 주변에서 도다리 드시는분이 너무많네요ㅠ_ㅠ 철이라 그런지... 그런데 베짱님 사진이 제일 맛나보여요 ㅠㅠㅠ 싱싱하고 살이 적당히 숙성되고 적당히 탱탱해보이는것이....... 저는 와사비를 못먹기 때문에 왠만하면 아무것도 안찍고 회만 먹어요~ 어릴때부터 습관이 그렇게 들여져서. 쭉 먹다가 약간 맛이 질린다 싶으면 그때부터 하나씩 찍어먹죵 ㅋㅋ 멍개도 좋아하는데..하... 멍개 특유의 짭쫄 바다향 캬..ㅠ
    술을 못마시지만 술이 땡기는 (?) 싱싱한 해산물이 있으면 그것만으로도 분위기에 취하는것같아요. 덕분에.. 다량의 침분비로 인해 이제 먹을 아침은 소화가 잘될것같습니다ㅠ_ㅠ

    • BlogIcon 베짱이 2016.04.08 20:00 신고

      아밀라아제 공급이 필요하실 때
      방문해주세요. ^^ 전 해산물은 왠지 좋더라구여.
      강남역 자매수산이 살짝 아쉬운게
      밑반찬으로 낙지에 챔기름 넣은 것도 주면 참 좋을듯한... ^^

  17. BlogIcon peterjun 2016.04.08 13:14 신고

    봄도다리 맛이 좋다고 TV에서만 봤지, 막상 먹어보진 못했네요. ㅎㅎ
    전 어제 연어를 먹었어요. 요즘 워낙 싸게 먹을 수 있는터라....
    봄이 가기 전에 도다리 한번 맛봐야겠네요. ^^

    • BlogIcon 베짱이 2016.04.08 20:02 신고

      연어는 좀 식감이라고 표현하기가... ㅠ..ㅠ
      지송하지만 연어와 도다리는 스폰지와 탱탱볼의 차이랄까요?
      쓰고 보니 염장질.. ㅠ..ㅠ 지송합니다. 도다리.. 아깝지는 않아요.

  18. BlogIcon 라오니스 2016.04.09 18:14 신고

    역시 봄에는 도다리 정도는 먹워줘야
    봄이 왔음을 느끼게 되지요 ... ㅎㅎ

  19. BlogIcon 슈나우저 2016.04.09 20:01 신고

    이야... 횟집 부럽네요 한동안 못가봤는데 ㅎ ㅎ
    저도 한달에 용돈 정해놓고 생활하곤 하는데 요번달은 회를 먹을 수 있으련지~~!

  20. BlogIcon gon 2016.04.10 10:22 신고

    친구가 포항에서 결혼해서...
    도다리는 포항에서 처음 먹어봤네요... 그때 참 맛있게 먹었는데....
    포스팅 보니 또 먹고 싶어지네요.. ㅎㅎ

    • BlogIcon 베짱이 2016.04.10 18:39 신고

      포항....
      과메기철이 언제인지 모르지만
      김이랑 과메기랑 약간의 간장이랑 해서
      먹는 맛도 참 일품인데요. ㅋㅋㅋ
      포항이면 해산물이 풍족하겠네요. ^^

  21. BlogIcon 4월의라라 2016.04.10 10:39 신고

    역시 봄하면 도다리죠. 도다리넣고 쑥 넣어 끓인 도다리쑥국 먹고 싶어지네요.
    잘 보고 갑니다. ^^